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은평천사원 로그인

은평천사원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회원로그인

닫기


포토앨범

HOME > 천사원소식 > 천사원스토리 > 포토앨범

2019년 Ah'Youth 해외활동단 미국 프로그램 진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동욱 작성일19-03-11 19:48 조회76회 댓글0건

본문

2019년 Ah'Youth 해외활동단 미국 프로그램이 아동5명과 직원2명을 포함 7명이 2019년 2월 18일(월)~2월28일(목), 3월1일(금)까지

LA, 라스베이거스,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 되었습니다.

 

이번 활동은 아이들이 스스로 나라를 정하며 스스로 계획을 세웠습니다.

나라를 선정하기 위해 아이들끼리 논의하며 미국으로 정하여 진행하였습니다.

미앤코리아 대표님께서 샌프란시스코에 머물르시며 아이들에게 방문하라고 한 이유도 있었답니다.

 

미국 가기 몇달 전부터 아이들은 스스로 미국에 대해 알아가며 계획을 세웠습니다.

미국이라는 큰 나라에서 어느곳을 갈지 그리고 어떤 활동을 해야 유익한 활동이 될지 정했습니다.

또한, 샌프란시스코에서는 1박2일동안 아동들이 입양인분들과 1인-1가정으로 매칭하여 호스트패밀리 활동을 하였습니다.

 

아이들은 LA, 라스베이거스 그리고 샌프란시스코를 갈 곳으로 정하며 활동들을 정하여 진행하였습니다.

또한 아이들은 스스로 나중에 자립했을때 도움을 얻을수 있는 방법으로 미국사람들과 대화하며 사진찍기를 선택하여 자신감을 키우며 언어 능력의 향상을 위해 노력했습니다.

그리고 1일 1인생샷찍기등을 미션으로 선정하였습니다.

 

2월 18일 21시 LA로 떠나는 비행기를 탑승하여 약 12시간가량 탑승하여 2월 18일 15시10분에 LA에 도착하여 활동을 진행 했습니다.

 

18일(1일차)-입국수속 및 장보기(트레이더 조, 코스트코), 산타모니카 비치 구경 및 저녁식사

19일(2일차)-LA다운타운 활동(할리우드, 리틀도쿄, The Last Bookstore, 그랜드센트럴 마켓, 엔젤스 플라이트), 입양인 후원자분과의 저녁식사

20일(3일차)-디즈니랜드 이용

21일(4일차)-베니스비치 구경, 라스베이거스 이동(눈으로 인한 항공편 결항으로 버스 이용)

22일(5일차)-엔텔롭캐년, 홀스슈밴드, 그랜드캐년, 블랙캐년 자연rhks광

23일(6일차)-라스베이거스 구경 및 샌프란시스코 이동 입양인 호스트패밀리 활동

24일(7일차)-호스트패밀리 활동, 입양인 학교활동

25일(8일차)-샌프란시스코 문화체험(금문교, 소살리토, 코이타워, 꽃길, 피어39, 기라델리)

26일(9일차)-샌프란시스코 문화체험(알라트라즈 투어, 유니온스퀘어 등), 출국

28일(11일차)-오전 5시30분 한국 입국

 

8박 11일 동안 아이들은 미국에 대해 많은 활동을 하며 많은것을 보고 느꼈습니다.

비행기가 눈으로 인해 결항이 되어 부랴부랴 버스를 예매하고 버스티켓도 7장 전부가 없어 시간을 달리하여 5장 2장을 구매하였으나, 2명은 버스도 눈으로 인해 결항되는 사태도 일어났습니다.

또한, 마지막날은 저녁식사 도중 차량을 파손하여 차안에 있는 물품 및 여권이 담긴 가방을 훔쳐가는 일이 있어 귀국 일정이 늦어 졌습니다. 다행히 여권은 추후 범인을 잡아 바로 받아 다음날 귀국 하는 일 들이 있었습니다.

아이들이 이러한 일들로 처음엔 당황을 하였지만 스스로 대처 하는 방법을 생각하며 해결해 나갔습니다.

며앞으로 여행시 더욱더 많이 알아보고 물품들을 잘 가지고 다녀야 겠다고 말하며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활동을 했습니다.

 

그랜드 캐년에서 아이들은 자연의 위대함을 몸소 느낄수 있어 좋은 시간이었다고 하며, 할리우드에선 우리나라 배우인 안성기, 이병헌 배우의 핸드페인팅을 직접 찾아보았답니다.

 

산타모니카, 베니스비치, 다운타운, 디즈니랜드, 금문교, 알라트라즈 등 많은것을 보고 많은 것을 느낀 활동이었답니다.

 

그리고 우리가 미국에서 활동할때 아이들을 안전과 즐거운 여행이 되기 위해 너무나 많이 도와주신분들이 많아 아이들이 무사히 잘 다녀올수 있었답니다. 다시한번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